보도자료

게시글 검색
인천 남동구, 민간단체 성금 2000만원 전달 예정 알려
남동구체육회 조회수:126
2019-06-20 11:00:07
인천 적수 피해지역 도움과 온정의 손길 잇따라





인천 남동구청 전경



[매일일보 김양훈 기자] 인천 남동구는 지역 6개 민간단체가 수돗물 적수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에 전달해 달라며 성금 1900만원을 남동구(구청장 이강호)에 전달했다고 20일 전했다.

이번 성금은 최근 인천 서구 및 강화군 일부에서 발생한 붉은 수돗물(적수) 사태로 고통 받는 지역주민들을 돕고자 지역 내 민간단체 회원들이 정성을 모은 것이다.

성금은 남동미래발전회(회장 오두석)에서 500만원을 비롯해 남동구 주민자치위원회(회장 신민호), 남동구 통합방위협의회(회장 임채규), 남동구 체육회(수석부회장 양병복), 남동구경영인연합회(회장 김영목)에서 각각 200만원씩을 냈다.

또 남동구 전통시장발전협의회(회장 서장열)에서 100만원을 기탁했다. 이와 함께 오두석 오성전기 대표와 박찬홍 남동구 재향군인회장, 최동철 현대자원 대표, 조경숙 예승종합건설 대표), 김경식 남촌에코산업단지 대표 등 5명이 개인 자격으로 각 100만원씩을 기탁했다.

이로써 남동구에서는 이미 지원한 100만원을 포함해 총액 2천만 원을 전달할 예정이다.

구에서는 구민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을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기탁할 예정이다. 이 금액은 피해지역 어린이 급식소 및 지역아동센터 등에 생수를 지원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.

이강호 남동구청장은 “적수피해로 고통 받는 타 지역의 주민도 모두 우리의 이웃이라는 생각으로 발 벗고 나서주신 민간단체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”며 “작은 금액이지만 긴요한 곳에 잘 쓰이길 바란다”고 말했다.















저작권자 ©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김양훈 기자

출처 : 매일일보(http://www.m-i.kr)

댓글[0]

열기 닫기